PB식품 트렌드 리포트 2017

Posted by

슬라이드1

가격 대비 높은 품질, PB식품의 시대

작년부터 쏟아져 나오기 시작한 PB식품이 이제는 유통 브랜드를 ‘하드캐리’(게임에서 나온 단어로, 팀워크가 중요한 게임에서 팀을 승리로 이끄는(carry) 역할을 한 플레이어를 뜻함 – 네이버 오픈사전) 하고 있다. 노브랜드의 디저트를 사기 위해 이마트를 방문하고, 한정판 편의점 음료를 사기 위해 거리가 먼 편의점까지 돌아간다. 매출 뿐 아니라 마케팅 역할까지 톡톡히 하는 PB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생각은 어떠할까?

오픈서베이에서는 PB식품 구매 경험자들을 대상으로 PB식품에 대한 인식과 이용행태를 살펴보고, 전년과의 변화를 비교해보았다. 

 

조사명: PB식품 인식 및 이용행태 조사
조사 기간: 2017. 4. 10.
조사 대상: 최근 6개월 이내에 PB식품 구매 경험이 있는 전국 20대 이상 성인 남녀

 

 

식품 구매 시 고려요소와 PB식품의 이미지

슬라이드2
[좌 Base: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단수/복수응답]
[우 Base: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복수응답]

소비자는 식품을 구매할 때 ‘품질'(33.2%)과 ‘가격'(21.8%)을 1순위로 중요하게 여겼다. 전년과 비교해보면 ‘재료'(36.0%)에 대한 고려가 감소한 반면(6.4% 감소) ‘브랜드'(25.2%)에 대한 고려는 증가하였다(4.6% 증가).

또한, 식품을 구매할 때 중요하게 여기는 ‘가격’과 ‘품질’이  PB식품을 떠올릴 때도 나타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많은 소비자가 PB식품을 ‘저렴하고’(77.8%), ‘가격대비 품질이 좋다’(66.6%)고 여겼다. 특히, 전년과 비교하여 ‘가격 대비 품질이 좋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8.8% 증가)

 

 

PB식품 구매 이유 및 가격의 영향력 

슬라이드3
[좌 Base :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복수응답]
[우 Base : 저렴한 가격 때문에 PB식품 구매하는 자 , N=347, 단위 : %, 단수응답]

PB식품을 구매하는 이유도 PB식품의 이미지와 비슷하게 나타났다. 소비자는 ‘제품의 가격이 저렴해서’(69.4%), ‘가격대비 품질이 좋아서’(60.2%) PB식품을 구매하고 있었다. 전년과 비교하였을 때, `가격 할인과 프로모션'(35.4%)은 구매 요인으로서의 영향력이 감소하였다. (7.6% 감소).

일반 제조사의 브랜드 식품과 가격이 같다면 PB식품이 경쟁력이 있는지에 대해서도 알아보았다. 그 결과, 10명 중 3명만이 가격이 동일해도 PB식품을 구매하겠다고 답하였다. 가격적인 요인을 제외했을 때 PB식품의 경쟁력은 아직 부족한 것으로 보인다.

 

 

PB식품 구매 시 제조사 확인 여부

슬라이드4
[Base :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단수응답]

PB식품을 구매할 때 과반수의 소비자가 제조사를 확인하고 있었다. 전년과 비교했을 때는 제조사를  확인하는 소비자가 줄어들었다. (7.2% 감소)

제조사 신뢰 여부를 살펴보면 응답자의 42.6%가 제조사를 신뢰하고 있었으며, 신뢰도가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PB식품 구매 행태

슬라이드5
[Base :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단수/복수응답]

소비자는 평균적으로 한 달에 4번 정도 PB식품을 구매하고 있었다.

‘대형할인점'(48.4%)에서 주로 구매하며, 다음으로 ‘대형할인점 온라인 몰'(14.2%), ‘편의점'(12.4%) 순으로 나타났다.

6개월 이내에 구매한 PB식품으로는 ‘과자/스낵류'(62.2%)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였으며, ‘냉동식품류'(42.0%), ‘유제품류'(39.6%)도 많이 구매하고 있었다. ‘냉동식품류’는 작년 대비 9.6%로 구매율이 증가했고 ‘유제품’은 8.8% 구매율이 감소하였다.

 

 

PB식품 브랜드 구매 행태

슬라이드6
[Base :  전체 응답자, N=500, 단위 : %, 복수응답]

PB식품 브랜드의 인지도와 만족도 모두에서 ‘이마트의 PB브랜드’ (노브랜드, 피코크)가 상위권을 차지하였다. (노브랜드 인지도(74.6%), 구매 경험(63.0%), 만족도(57.4%))

전반적으로 대형마트의 PB브랜드가 인지도와 구매 경험에서 타 유통채널의 PB브랜드에 비해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편의점 PB식품 중에서는 ‘GS25의 유어스’가 32.2%로  높은 인지도를 보였다.